• 최종편집 2021-10-25(월)
 

정부는 28일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2050 탄소중립추진을 위한 제4차 범부처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탄소중립 전략과 세부 과제를 점검했다.

 

e9e9e9e9.jpg

이는 다음달 ‘2050 탄소중립위원회의 출범을 앞두고 각 부처의 과제와 전략을 구체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부 서울·세종·대전청사를 화상으로 연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는 43개 중앙행정기관 전체가 참석했다.

정부는 경제구조의 저탄소화, 신 유망 저탄소 산업 생태계 조성, 탄소중립 사회로의 공정 전환 등을 2050 탄소중립 3대 추진 전략으로 꼽고 구체적인 이행 방안을 논의했다.

회의에서는 형사사법절차 완전 전자화(법무부) 성범죄자 신상정보 모바일고지 확산(여성가족부) 저탄소사업 중소기업 등에 인력지원 우대(병무청) 친환경 함정 도입 추진(해양경찰청) 등의 신규과제가 제시됐다.

또 각 부처별 탄소중립 과제의 이행 실적 및 계획을 점검, 이행과제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검토했다.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은 이제는 2050 탄소중립 실현가능성을 높여야 할 때라며 각 부처는 신규 과제를 지속해서 발굴하고 소관 분야 전체를 아우를 수 있는 중장기적 추진 전략을 마련하는 등 세부 과제의 완성도를 높여달라고 당부했다.

[사진설명]지난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서울 마포구 서울복합화력발전소에서 열린 5회 정부혁신제안 끝장개발대회에서 국민과 함께하는 2050 탄소중립 실현 주제로 토크쇼가 열렸다.(사진=행정안전부)

송기형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229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정부 ‘탄소중립’ 범부처 TF 회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