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월)
 

RPR20210722002100353_01_i_P2.jpg

옥천군농업기술센터는 하이베드 딸기 재배시설을 이용 미니수박을 심어 첫 수확 했다고 22일 밝혔다.

 

군은 농업기술센터 내 딸기 스마트 팜 시설에 수박 줄기 유인대를 설치하고 수박 5(호피볼, 블랙비, 로열블랙, 달코미미니, 깜놀)을 딸기 수확이 끝난 4월 말부터 두 달여 간 재배해 수확했다.

 

특히 이번에 처음 재배된 미니수박은 충북도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수박양액재배기술과 하이베드 수박 유인대 재배장치를 실증 시험한 것으로 지역 농가에 새로운 기술을 보급하기 위해 시도한 재배방법이다.

 

군은 오는 8월까지 수확한 미니수박 5품종의 품질 비교와 당도, 식감의 종합적인 평가를 거쳐 농업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정보를 보급할 예정이다.

 

현재 관내 딸기 고설재배(하이베드 방식) 스마트 팜 농가는 9개소에 3.3.를 재배하고 있다.

 

하이베드 방식은 지면 위 1높이에 인공 베드와 자동물 공급시설을 설치, 온도·습도·영양을 자동 조절하는 양액 재배 방식으로 수확 등 농작업이 편하며 전염병 예방과 병해충 발생이 적은 장점이 있다.

 

기술지원과 이수영 연구사는 "시험재배 결과 하이베드 수박 유인대 재배장치로 노동력이 크게 절감되고, 재배관리의 편리함으로 고품질 미니수박의 생산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미니수박은 최근 1인 가구와 핵가족화가 가속화되면서 소비 트랜드의 변화로 부담 없이 한 번에 먹을 수 있는 크기를 선호하는 소비자층이 늘고 있어 변화하는 소비시장에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품종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7563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옥천군, 딸기 재배시설 이용 미니수박 시험 재배 첫 수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