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월)
 

ss.jpg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추석 명절 물가안정을 위해 8월 30일(월)부터 정부비축 수산물 6종(명태, 고등어, 오징어, 갈치, 참조기, 마른멸치) 9,227톤을 시장에 집중 공급한다.

 

품목별 방출량은 명태 6,945톤, 고등어 368톤, 오징어 706톤, 갈치 298톤, 참조기 770톤, 마른멸치 140톤으로, 해양수산부는 방출기간 동안 가격 변동 상황과 수급여건을 고려하여 방출 물량을 탄력적으로 조정할 계획이다.

 

정부비축 수산물은 소비자들이 직접 구매할 수 있는 전통시장, 대형유통업체에 우선 공급하며, 남는 물량은 도매시장이나 전자입찰(B2B)로 배정할 계획이다.

 

정부비축 수산물 방출은 8월 30일(월)부터 시작되어 소비자들은 이르면 9월 9일(목)부터 대형마트 등에서 구입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정부비축 수산물은 시중 가격보다 약 10~30% 낮은 단가로 공급되어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해양수산부는 이와 더불어 소비자 선호도 등을 반영하여 수산물 가공품에 대한 방출도 함께 진행한다.

 

방출대상 가공품 및 물량은 볶음용 마른멸치 48,750봉, 절단동태 10,000봉이며, 이들은 대형 유통업체 등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해양수산부는 해당 품목들이 권장 판매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수협중앙회,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소상공인진흥공단 등과 함께 전통시장과 마트 등을 대상으로 현장점검도 진행할 계획이다.

 

임태훈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국민들의 피로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추석 명절 물가를 집중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정부비축물량 방출, 수산물 상생할인 행사 등을 추진한다”며 “이를 통해 우리 소비자들이 고품질의 신선한 수산물을 적정 가격에 구입하여, 풍성하고 넉넉한 한가위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37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해수부, 추석 대비 수산물 9,227톤 공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