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월)
 

jkk.jpg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오는 9월 7일 ‘제3회 곤충의 날’ 기념식과 학술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며, 곤충관련 기업에서 생산한 제품을 전시·홍보한다.

‘곤충의 날’ 기념식에서는 국내 곤충산업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교육기부, 사료곤충 사업화 및 지자체 곤충농가 활성화 등에 기여한 공로자에 대해 곤충산업 유공 표창장을 수여한다.

기념식에 이어 열리는 학술토론회에서는 곤충을 이용한 해외 주요 정책 및 분야별 곤충산업에 대한 연구·제품 개발동향 및 활성화 방안 등을 공유한다.

세계은행(World Bank)의 도테 베르너(Dorte Verner) 박사는 프리카, 아시아 등에서 발생하고 있는 기아문제를 식용곤충을 활용하여 해결하려는 계획을 발표한다.

또한, 곤충산업 기술개발(R&D) 추진성과, 식용곤충 이용 환자식 연구 현황, 곤충 이용 반려동물 사료 개발 현황, 치유곤충 연구 동향 및 지역곤충자원화센터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발표한다.

곤충식품 전시는 곤충산업중앙회, 사료곤충협회, 대한잠사회 및곤충식품·사료 제조 분야 등 31개 업체가 참여하여 자사 제품을 전시하고 영상을 촬영하여 홍보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갈색거저리(누룽지, 환자식, 간편식, 간장·된장·고추장, 과자류)와 흰점박이꽃무지(농축액, 환), 누에(홍잠, 누에가루)동애등에(반려견 간식) 등을 활용한 곤충 식품과 사료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경북도는 곤충의 날을 기념하여 경북도와 식품기업과협업하여 농식품부에서 추진하는 곤충유통사업단 지원을 통해 개발한 단백질 바와 떡갈비 등 곤충식품 2종을 정식출시하고 판매 행사를 진행한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는 “종합계획을 처음 수립한 2010년 대비 곤충업체 신고 수는 2,837개소로 9배 이상 크게 늘었고, 곤충 판매액도 414억원으로 3배 이상 성장했다”면서, “제3차 곤충·양잠산업 육성 종합계획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자체·생산자단체가 상호 협력하여 곤충시장이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주기 바란다”밝혔다.

농촌진흥청 관계자는 “곤충의 날을 맞이하여 심포지엄과 식용곤충 페스티벌을 통해 식용곤충의 영양학적 가치와 인식을 높여 곤충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219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3회‘곤충의 날’ 학술토론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