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1(토)
 

'''.jpg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오는 9월 부산에서 개최되는 ‘제7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7IMDC)’를 홍보하고 해양플라스틱 쓰레기 저감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6월부터 9월까지 전국 주요 해변에서 국민과 함께하는 연안정화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제 해양폐기물 콘퍼런스(IMDC) 개최 기념 ‘전국 해변 줍깅 캠페인’은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해양환경공단과 민간단체 ‘와이퍼스’에서 함께 진행한다.

 

오는 25일(토) 부산광역시 광안리 해수욕장을 시작으로, 7IMDC 행사가 열리는 9월까지 매월 1회씩 전국 주요 해변에서 연안정화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줍깅이란 ‘줍다+달리기(jogging)’의 합성어로, 달리기를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을 말한다.

 

국제 해양폐기물 콘퍼런스(IMDC)는 1984년 미국에서 처음 개최된 해양폐기물 분야 최대 규모의 학술대회로, 이번 7차 콘퍼런스는 해양수산부와 유엔환경계획(UNEP)이 공동으로 부산에서 개최된다.

 

미국 외 지역에서는 최초로 개최되며 해양폐기물 분야의 민·관 · 학 글로벌 파트너십을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접수 결과 총 110개 발표 세션에서 900여개의 구두발표 및 포스터 발표가 확정되어, 이전 회차와 비교하여 최근 해양폐기물에 문제에 대한 전 세계적 관심이 급증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한편 이번 캠페인은 누구나 편리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장갑, 집게 등 활동에 필요한 물품이 현장에서 제공되며, 참가자들은 간단한 안내교육을 받은 후 해변에 방치된 생활쓰레기나 어업폐기물 등을 수거할 예정이다.

 

또한, 지정된 해변에서 참여하지 않더라도 전국 어느 해변에서든 개별적으로 연안정화활동을 하고 ‘클린스웰’ 어플을 통해 활동내역과 증빙사진을 첨부하여 SNS에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커피 기프티콘, 새활용 제품, 패션브랜드 협찬 상품 등 다양한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해양수산부 신재영 해양보전과장은 “올해 9월 해양폐기물 문제 해결에 관심있는 전세계 전문가들이 우리나라로 모인다”며, “우리 국민들도 해양폐기물 저감을 위해 일상에서의 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 노력과 함께 캠페인 활동에 동참하여 의미를 더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48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해변의 해양쓰레기 줍깅에 함께해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