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1(토)
 

111.jpg

 

 

 

오는 16일부터 오는 9월 8일까지 전국 124개 시·군에서 농업기계 순회 수리 봉사실시가 실시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는 가을철 영농기에 농업기계를 불편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2022년 가을철 전국 농기계 순회 수리 봉사를 124개 시・군 289개 읍‧면‧동에서 8월 16일부터 9월 8일까지 4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농기계 순회 수리봉사반은 기존의 6개 농기계 제조업체(대동공업, TYM, LS엠트론, 아세아텍, 신흥기업, 한성T&I)에서 수리기사 74명(55개 반)과 올해 새롭게 참여하는 지역농협 농기계센터 1,002명의 수리기사로 운영된다.

 

순회 수리봉사반은 트랙터, 콤바인, 관리기, 경운기 등 가을철에 많이 사용하는 농업기계를 대상으로 점검 및 수리‧정비 서비스를 무상으로 실시하며, 부품비용은 실비를 받아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계획이다.

 

또한 간단한 고장은 농업인이 스스로 고칠 수 있도록 현장 응급처치 및 수리 방법, 안전사고 예방교육도 실시한다.

 

지역별 순회 수리 봉사에 대한 자세한 일정은 시·군청(읍‧면‧동)과 시・군에 있는 농기계 대리점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농식품부 문태섭 농기자재정책팀장은 “앞으로도 봄․가을 영농철이 시작되기 전에 전국 농업기계 순회 수리 봉사를 지속해서 추진할 것이라며, 농업인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721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가을철 영농 대비 전국 농업기계 순회 수리 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